photologue by seame song  






2015년 3월에 열릴 15 번째 개인전 준비 때문에 잠시 쉽니다.


 

 

 

D-LUX 3 | 2013:11:27 17:15:51

 

 

 

'나의 오른 발과 낙엽'

 

 

 

 

2015년 3월에 열릴 15 번째 개인전 준비 때문에 잠시 쉽니다.

 

 

*

 

 

 

Van Gogh 의 해바라기 보다 멋있는 해바라기를 자연에서조차 본 적이 없다.

James Turrell 보다 멋있는 빛을 자연에서 조차 본 적이 없다.

겸재가 그린 산보다 멋있는 산은 본 적이 없다.

 

명작이란 그런 것이다.

 

난 그럼 무엇을 했었나, 할 수 있을까 생각해 보았다.

흙 한 알갱이, 먼지 한 톨에도 의미가 있다는 것은 보여 주긴 했었지.

자존감에 상처 입은 단 하나의 영혼이라도

내 작품을 보고 위로를 받을 수 있다면

그것으로 족하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
2014/11/21 22:02 | T20 Y44 A241,582 | ART & CULTURE








 







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